회원가입 로그인
|
|
|
|
|
|
|
|
|
|
VEGETABLE & LIFE
채식과 생명
아버지 전근 때문에 친척집에 맡겨진 지윤에게

 지윤아! 아직 철부지인 너를 갑자기 떼어놓자니 걱정이 앞선다. 요즘 세상이 험해서 어린처녀를 자취를 시키기도 어렵고 하숙을 시키기도 난감한 일이다. 자취를 하더라고 월세방을 얻어야 하고 하숙을 시킨다하더라도 결국은 내 집이 아닌 낯선 집이고 보니,
 첫째: 비용이 만만치 않고
 둘째: 집주인의 인품을 믿기 어렵고
 셋째: 아무 간섭도 받지 않고 자유롭다 보면 철부지 네가 무슨 일을 저지를지 예측하기 어렵고
 넷째: 부모와 집을 떠난 너에게 어떤 마수가 함정을 만들어 놓고 기다릴는지 예측이 어렵다.
 그래도 제일 믿을 수 있는 곳이 친동기간인 큰아버지와 큰엄마라고 판단이 됐고 또 큰아빠 큰엄마의 본래의 인격을 믿을 수가 있기 때문에 상의를 해본 결과 큰아빠 큰엄마가 다행히 쾌락을 해주셨다. 마침 네 결혼한 사촌언니가 살던 방이 마침 비어 있고 또 사랑하는 딸을 결혼시켜 떠나보낸 후라 허전하고 섭섭해서 빈 방을 들여다보시고 큰 엄마가 가끔 우신단다. 그러니 네가 그 자리를 메꾸어 네 사촌언니의 모습을 재현하며 텅 빈 큰어머니의 마음을 채워드려야 할 것이다. 나도 널 큰집으로 시집보내는 느낌으로 어떻게 하면 큰아빠, 큰엄마의 마음에 들게 하고 또 너도 사랑과 신뢰를 받고 아빠 엄마가 우리 지윤이 잘못 길러놨단 말을 듣지않게 될까를 생각하고 너의 생활수칙 몇가지를 제시해보겠다.
 
 지윤의 큰집 생활 적응 수칙
 목표 : 지윤이가 귀염둥이 사랑둥이가 되길 바라고 엄마 아빠가 잘 길러놨단 말 듣게 하고 큰아빠 엄마가 지윤이가 없는 것보다 있는 것이 더 낫다고 생각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첫째, 밉생이 짓은 늦잠자고, 청소 안 하고 밤늦게까지 귀가 않고 밥 제때 안 먹고 식성이 까다로 운 것, 먹고 난 자리 치우지 않는 것. 말 많고 소란스러운 것. T.V, 컴퓨터에 너무 탐익되어 있는 것.목욕 잘 안하고, 화장실 불결하게 쓰는 것. 신발 아무데나 벗어던지는 것. 돈 함부로 쓰고 낭비하는 것.
 둘째, 이쁜 짓은 인사성 밝은 것. 상대방의 필요한 것, 가려운 곳을 잘 알고 돕는 것, 집안 청소를 꼭 일주일에 한번씩 할 것.
 아빠의 큰집에서의 생활수칙 실천을 들은 지윤이는 「아빠는 나를 공자님의 제자쯤으로 잘못 아신 것 같애요. 나 큰 엄마집에 안가고 자취할래요.나 아빠 시키는 대로 할 자신 없어.....자취해도 마찬가지야. 내가 말한 내용은 어딜 가나 생활의 기본이야. 지금까지 네가 살아온 생활이었구.」그러나, 엄마 아빠 앞에서는 좀 자유롭고, 부담이 적었을 따름이야! 너 시집가도 그래야 되구, 직장을 가져도 기본생활이 필요하구, 어딜가나 네가 이 세상을 마칠 때까지 기본 생활태도야! 한가지씩 실천하고 길들여 나가야 하지 실수하면 그 자리서 사과하구, 바로 시정하고 개선하구, 그렇게 살아가는 거야.
 마구 자란 망아지나 코 뚫기 전 송아지같이 살순 없단다. 사람은 사람이기 때문에 사람다워야 하고 사람으로서의 기본이 있어야 남에게 밉살 안 받고 대접을 받고 살 수 있지. 막된 송아지같이 천지분간을 못하고 살면 사람대접을 못 받을 수밖에...
 아무 소리 말고 큰 엄마집으로 갈 준비를 해라.
 큰엄마에게도 널 자기 딸처럼 혼내고 가르쳐 주시라고 부탁드려야지..... 네가 만약에 자취를 하면서 고삐 풀린 망아지처럼 네 맘대로 하게 되면 너는 아예 버린 자식이 될 수밖에 없다. 끝! 아빠 이야기는 끝났다.「어이! 우리아빠 독재! 팟쇼.
독재군주님하고 대화가 돼야지.」
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제휴 및 문의 |  웹사이트 배너
Copyright © 2020 8healthplans.com. New York, US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