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
|
|
|
|
|
|
|
|
|
장명덕 - changmd
프로필
텃밭 기별
전체 - (5)
미분류 - (5)
텃밭 기별 > 전체
텃밭 가꾸기를 시작하면서...
 사람이나 동물은 먹어야 살아 갈수 있다.
 인류에 죄도 에덴동산 에서 먹는 것으로 시작되어다.(창:3;6)
 사람에 수명이 처음에는 900살 넘게 살았지만 노아 홍수이후 육식을 하면서부터 수명이 급속히 짤아진 것 을 보아도 먹는 것이 인간이 살아가는데 많은 영향을 끼침을 알 수 있다.
 요즘 많은 사람들이 건강을 위하여 채식에 필요성 그리고 중요성을 인식하고 채식을 하게 됨을 볼수 있는데 과연 채식은 안전한가? 채식은 건강에 가장 좋은 선택인가 ?
 한국은 추석이나 설 명절에는 부정식품 특별단속을 한다.
 이때 적발되는 식품 중 대다수 품목이 식물성 식품인 것을 보면 채식도 안전하지 않음을 알 수 있다 그리고 광산지역에 토양이 오염된 곳에서 생산된 채소들을 폐기하는 것을 보면 채소나 과일 해초류 등 식물성이라도 부정 식품 인지 정결한 식품 인지를 가려서 먹어야 하지않을까! 생각해 볼 문제입니다.(이사야:16;17절)
 그리고 한국에 하우스재배로 생산된 채소들에 질산염기준치가 who기준치에 1.8~3.5배이상함유 되어있다는 보고서(단국대연구진)도 있으며 최근에는 친환경 비료라고 지방자치단체에서 보조금까지 지급하며 권장하는 비료(토양개량제)에 석면이 기준치에 10배이상 들어있 다는 보도가 있었습니다.
 지난 9월말부터 10월 초순까지 남양주 문화체육센터에서는 세계유기농 대회가 개최 되어 참석하게 되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유기농식품이 몸에 좋은 것은 알지만 선 듯 유기농제품을 살수 없는 것은 가격이 일반재배 농수산물보다 비싸고 구하기 어렵기 때문이라는 것입니다.
 유기농식품을 생산하는 과정을 보면 가격이 비쌀 수밖에 없다는 것을 인식 하게 된 유기농대회였습니다.
 채식을 하는 것이 건강뿐아니라 지구를 살리는 일이라고 채식을 권장하는 사람과 단체들은 강조합니다.
 그러나 채식도 지역에서 나는 농수산물을 섭취하지 않는 이상 운송에 따른 탄소배출은 불가피한 현실입니다. 특히 수입 농수산물은 더 많은 탄소배출을 유발합니다.
 운송과정에 부패를 막기 위해 방부재 살충제 에다 요즘에는 방사선 처리도 한다고 합니다.
 특히 GMO식품이 2025년도에는 모든 식품에 90%에 이를 것이라는 보도가 있습니다.
 그리고 가장 영양 있는 채소를 먹는 방법은 수확한지 30분 안에 먹는 것입니다.
 이러한 문제들을 해결하는 방법이 있는데 그것은 내가 직접 재배하여 먹는 방법 즉 텃밭을 가꾸는 것입니다.
 농사는 매우 힘들고 많은 경험을 요구하는 일입니다.
 그러나 텃밭은 과심과 애정을 가지면 누구나 가꿀수 있음을 저에 경험으로 알수 있습니다.
 땅이 없는 분들 아파트에 살고 계시는 분들도 조금만 관심을 가지시면 매일 싱싱하고 영양있는 안전한 먹거리 인 채소를 먹을 수 있습니다.
 지난 9월10일 KBS방송국에서 방영한 생로병사에 비밀 이라는 프로그램에서도 텃밭으로 암환자 우울증 환자 등을 치료하고 새로운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을 소개했습니다.
 앞으로 텃밭에 필요성 그리고 재배법 그리고 텃밭으로 새로운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에 사례을 소개하며 건강하고 활기찬 삶을 살아 가는대 작은 보탬이 되었으면 합니다.
작성자 : 푸른솔        2011-10-11 08:53
등록된 답글이 없습니다.
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제휴 및 문의 |  웹사이트 배너
Copyright © 2019 8healthplans.com. New York, USA. All rights reserved.